대구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

  • 정보광장
  • 정부정책동향

정부정책동향글로벌, 개방, 창조, 융합 시대의 지역산업 발전을 선도합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나노의약, 나노센서 분야 한-미 협력 방안모색
작성자 정형태 등록일 2018.07.12 11:20:54 조회수 96
첨부파일

180712 석간 (보도) 제15차 한미 나노포럼 개최.pdf (1081 kb)

나노의약, 나노센서 분야 한-미 협력 방안모색


-제15차 한-미 나노포럼 개최 -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미국 국립과학재단(NSF)이 공동으로 주최하는 제15차 한-미 나노포럼이 7월 12일(목)~13일(금) 이틀간 경기도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ㅇ 한‧미 나노포럼은 제5차 한미과학기술공동위원회(2002년)의 합의에 따라 2003년부터 매년 개최해 오고 있으며, 나노기술 분야의 중요 연구 성과 교류와 공동 협력방안을 논의하는 양국 정부 간의 공식적인 포럼이다.


□ 올해로 15회를 맞는 이번 한-미 나노포럼은 “단일세포 레벨의 나노의약과 나노센서 기반 사물인터넷*”을 주제로 하며, 양국의 40여명의 발표자를 포함하여 100여명의 나노분야 연구자가 참가하였다.


* Nanomedicine focusing on single cell level and IoT including nanosensors


ㅇ 특히 올해에는 국내 최대의 나노기술 행사인 ‘나노코리아 2018’의 위성 세션으로 한-미 나노포럼을 진행하여 많은 연구자와 일반대중도 참여하였다.


□ 이번 포럼은 2개의 메인 세션으로 구성되었으며, 세션 1에서는 “단일세포 레벨의 나노의약(Nanomedicine focusing on single cell level)”, 세션 2에서 “나노센서 기반 사물인터넷(IoT including nanosensors)” 분야의 주요 연구결과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협력 방안을 모색하였다.


ㅇ 단일세포 레벨의 나노의약 분야는 암과 같은 난치성 질환의 조기진단·치료를 위해 나노입자 기술을 의학에 접목한 융합기술에 대한 연구결과가,


ㅇ 나노센서 기반 사물인터넷 분야는 사물인터넷에 응용 가능한 각종 나노기반 센서의 최신 연구결과가 발표되었다.


□ 첫날 개막식에는 양국 정부를 대표하여 과기정통부 정병선 연구개발정책실장과 미 국립과학재단(NSF)의 미하일 로코(Mihail Roco) 수석자문위원이 참석하였다.


ㅇ 기조강연으로는 한국연구재단의 송재용 나노‧소재단장이 ‘한국의 나노기술 정책 및 R&D 현황’을, NSF의 미하일 로코 박사가 ‘나노과학 및 공학의 융합’에 대해 발표하고, 양국 20여명의 연구자들이 주제와 관련된 연구 성과 및 향후 방향에 대해 논의하였다.


ㅇ 둘째 날에는 양국 20여명의 신진과학자들의 최신 연구 성과 발표가 있으며, 이어서 한-미 양국간 협력방안을 모색하는 그룹 토의를 통해 전략적 협력방안에 대한 건의문을 양국 정부에 제시할 계획이다.


□ 정병선 과기정통부 연구개발정책실장은 축사를 통해 “올해로 15주년을 맞이하는 한-미 나노포럼은 우리나라 나노기술의 성장과 함께 해왔다”며, “향후 한-미 간 나노분야 공동연구를 추진하는 등 협력 강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다음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스마트시티 국가 시범도시 기본구상 발표
이전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데이터 기반 스마트시티」 연구개발 본격착수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