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테크노파크 정책기획단

  • 정보광장
  • 정부정책동향

정부정책동향글로벌, 개방, 창조, 융합 시대의 지역산업 발전을 선도합니다.

[고용노동부] '17.8월 고용동향 (취업자 21.2만명 증가)
작성자 박정수 등록일 2017.09.18 10:53:04 조회수 949
첨부파일

9.14 17.8월 고용동향(고용부).hwp (268 kb)

'17.8월 고용동향 (취업자 21.2만명 증가)


◇ 8월 취업자는 전년동월 기저효과(’16.8월+39만명), 기상 악화 등 특이요인이 크게 작용하며 증가폭이 21.2만명으로 둔화

◇ 청년 실업률(9.4%)이 소폭 상승(+0.1%p), 구직단념자 증가 등으로 청년 고용보조지표3(22.5%)도 지속 상승(+1.0%p)


<취업자수>

□ 8월에는 전년 기저효과*가 취업자 증가를 제약하는 가운데, 건설업 고용 둔화 등으로 취업자 증가폭이 20만명대로 축소

    * ‘16.8월 취업자는 39만명 증가→’16년 월평균(+30만명)을 9만명 상회
    * 취업자증감(전년동기비,만명):(’17.1/4)36.0 (2/4)36.7 (7)31.3 (8)21.2<전월비(계절조정)로는 개선흐름 지속 : ‘17.7월+3.4 → 8월+4.1만명>

 ㅇ (건설업) 잦은 강수 등으로 기상여건의 영향을 크게 받는 일용직 종사자 중심으로 고용 증가세가 크게 둔화

    * 건설업 취업자수(전년동기비,만명):(’17.1/4)13.1 (2/4)15.7 (7)10.1 (8)3.4
    * 일용직 종사자수(전년동기비,만명):(’17.1/4)2.5 (2/4)8.9 (7)4.3 (8)△3.6

   ※ ’17.8월 기상여건(’16.8월 대비)

  (강수일수) : 8.2→15.2일<2배 수준> / (강수량) : 76→241mm<3배이상>

 → 과거 유사 사례(’14.8월/’15.4월, 11월 등) 감안, 강수일수 2배 수준 증가時 건설업 일용직 고용 3만명 내외 둔화 영향 추정<특히, 올해는 조사주간(14~20일)에 강수가 집중되며 영향 확대 가능성>


 ㅇ (서비스업) 자영업자 소폭 감소 전환, 숙박음식업 고용부진 심화, 교육서비스업 증가세 조정 등으로 증가폭 둔화

    * 자영업자수(전년동기비,만명):(’17.1/4)17.0 (2/4)6.6 (7)5.0 (8)△0.3
    * 서비스업 취업자수(전년동기비,만명):(’17.1/4)36.6 (2/4)22.8 (7)14.0 (8)13.4
     - 업종별(7월→8월) : (숙박음식)△1.8 → △4.0  (교육)8.8 → 3.7
 ㅇ (제조업) 수출 증가(10개월연속) 등의 영향으로 완만히 증가하고 있으나, 구조조정 업종 고용 부진이 개선세 제약

    * 제조업 취업자수(전년동기비,만명):(17.1/4)△11.2 (2/4)△2.3 (7)5.0 (8)2.5
    * 수출 증가율(전년동월비,%) : (’17.4)23.8 (5)13.1 (6)13.5 (7)19.5 (8)17.4

 ㅇ (지위별) 고용 안정성 높은 상용직은 증가세가 크게 확대, 임시・일용직은 감소폭 확대

    * 상용직(전년동기비,만명) : (17.1/4)32.2 (2/4)33.8 (7)38.8 (8)46.0
    * 임시・일용직(전년동기비,만명):(17.1/4)△12.4 (2/4)△3.6 (7)△11.9 (8)△20.4

 

<고용지표>

□ 경제활동참가율(63.3%)은 전년과 동일, 고용률(15~64세, 66.7%)은 지속 상승(+0.3%p, ‘16.8월 66.4%)

 ㅇ 실업률(3.6%)은 전년 수준 유지하였으나, 부산・전북 등 구조조정 관련 지역의 실업률 상승세는 지속

 

<청년고용여건>

□ 청년(15~29세)은 구직활동이 확대되고 있으나, 인구감소(△8.6만명), 서비스업 고용 둔화 등의 영향으로 취업자 감소(△2.1만명)

    * 청년 취업자증감(전년동기비,만명):(‘17.1/4)1.0 (2/4)1.5 (7)△1.6 (8)△2.1

 ㅇ 청년 고용률은 취업자에 비해 인구가 크게 감소하며 상승, 청년 실업률도 소폭 상승

    * 청년지표(16.8→17.8,%):(경활률)47.4→47.6 (고용률)42.9→43.1 (실업률)9.3→9.4

 ㅇ 실업자 뿐 아니라 구직단념자, 취업준비생 등을 포함한 청년 고용보조지표3(22.5%, 114만명)은 큰 폭 상승(+1.0%p)


◈ 8월 고용 둔화는 기저효과, 기상여건 등 일시적 요인에 크게 기인하나, 중국인 관광객 감소, 내수부진 등 하방위험 상존

 ➩ 추경의 신속한 집행 등을 통해 고용 회복 모멘텀을 강화하고 청년 등 취약계층 취업애로 해소에 주력

다음글 [국토교통부] 주차장 및 공원 활용해 도시재생 경쟁력 높이기로
이전글 [환경부] 정부부처-지자체 손잡고 통합물관리 앞장선다
 목록